책의 선택 > 이 달의 추천도서 > 청소년

이 달의 추천도서

우리 시대 혐오를 읽다_종교, 차별, 여성, 법으로 살펴본 혐오 이야기

지은이
김진호 외
출판사
철수와영희
페이지수
204
대상
청소년

차별과 혐오를 넘어, 평화롭게 더불어 사는 사회로
- 우리 사회에 만연한 혐오주의의 뿌리를 찾는다!!


  이 책은 종교, 차별, 여성, 법 등을 주제로 최근 한국 사회에서 혐오 현상이 왜 이렇게 심각해졌는지 진단해보고, 차별과 혐오를 넘어 평화롭게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해결책을 모색하고 있다.


  특정 개인이나 집단에 대하여 인종이나 민족, 국적, 성별, 연령 등을 이유로 행해지는 차별과 혐오 표현은 1997년 IMF 외환 위기와 2008년 금융 위기 사태를 거치면서 폭발적으로 늘어나기 시작했다. 한국 사회의 자살률은 OECD 국가들 중 추종을 불허할 만큼 높아졌고, 집단 따돌림이나 ‘묻지 마 폭력’도 크게 늘었다. 사람들은 일상적 과로와 무한 경쟁의 상황에 놓이게 되었고, 더 나은 미래를 기대하지 못하게 되었다.


  이런 절망적 상황에서 사람들은 저마다 분노할 대상을 필요로 하게 되었다. 빈곤층, 장애인, 성소수자 등 주로 사회적 약자들이 혐오의 대상이 되고, 그러면서 혐오를 당하는 대상도 또 누군가를 혐오하는 악순환의 고리가 생기게 되었다. 특정 정치 세력이나 이익 집단은 자신의 이익을 위해 혐오를 부추기고 있다.


  이 책은 이런 상황에서 내 위치에 대한 성찰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한다. 혐오는 사회의 건강성을 해치고, 혐오의 대상이 된 사람들에게는 큰 고통을 주기에 내가 누군가를 대상화하며 혐오와 차별을 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볼 것을 권한다.


  나아가 법과 제도로 혐오 표현을 금지하고 혐오 표현에 의한 피해를 구제하면서 자기 불안에 기반하는 혐오 감정의 원천에 대해 좀 더 성찰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 가야 한다고 말한다. 우리가 혐오에 대응하고 이를 없애려 노력하는 궁극적인 목적이 평화이기에 혐오 문제는 대화와 설득의 방식으로 해결되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이 책은 1999년 창립되어 인권 운동을 활발히 벌여나가고 있는 ‘인권연대’가 2018년 진행한 <우리 시대 혐오를 읽다>란 이름으로 진행한 강좌의 주요 강의와 질의응답을 엮었다.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혐오 현상이 한국 사회에서 공동체의 기반을 흔들 정도로 만연한 가운데 혐오 문제를 이해하고, 나아가 대안까지 찾는 좋은 기회를 만들어 줄 것이다. <출판사제공 책소개>

NO. 도서명 지은이 출판사
115 우리는 당신에 대해 조금 알고 있습니다 권정민 문학동네
114 우리 시대 혐오를 읽다_종교, 차별, 여성, 법으로 살펴본 혐오 이야기 김진호 외 철수와영희
113 유튜브 쫌 아는 10대 금준경 도서출판 풀빛
112 국제거래와 환율 쫌 아는 10대 석혜원 도서출판 풀빛
111 페인트 이희영 창비